9월에 경복궁 야간 개장 특별 관람이 있었습니다.

 

2017년 9월 17일부터 30일까지였죠.

 

아리가 미리 예약을 해둔 덕분에 기분 좋은 가을의 야간 데이트를 갑작스레 하게 되었네요.

 

경복궁에는 2012년 12월인가에 온 이래로 오랜만에 입장하는 것 같습니다.

 

 

 

아리는 생활한복을 입고, 저는 일상복을 입고 갔습니다.

 

한복입고 오신 분들이 꽤 되더라구요.

 

경복궁 근처 한복점에서는 10000~20000원 정도의 금액에 2시간 정도 한복 대여를 해주고 있습니다.

 

더 비싼 것도 있을 수 있고 시간 조정도 가능하겠죠.

 

 

저는 일반관람권, 아리는 한복착용 관람권이에요. 한복을 착용하면 무료로 입장 가능하답니다.

 

저는 입장료 3000원을 내야 했어요.

 

물론 예매할 때에도 한복착용 관람권, 일반관람권으로 나뉘어있어서 골라서 예매를 해야한다고 해요.

 

한복착용 입장자는 하루 500명으로 제한된다고합니다.

 

 

입장권을 받고나서 입구인 흥례문으로 향했습니다.

 

참고로 야간개장은 19시부터 21시 30분까지구요, 입장은 20시 30분까지로 알고 있습니다.

 

저희가 거의 19시 20분쯤 입장해서 20시 30분 정도에 나왔는데 헐레벌떡 들어가시는 분들도 많이 계시더라구요.

 

표 확인하시는 분들도 지금이라면 들어갈 수 있으니까 빨리 뛰어 오시라 외치고 계시고... ㅎㅎ

 

매표소는 20시 30분에는 아예 불이 다 꺼져있었습니다.

 

 

흥례문 지나자마자 보이는 영제교와 근정문입니다.

 

 

그리고 이 거대한 건축물이 바로 근정전입니다.

 

라이트로 밝게 비추고 있는 근정전은 화려하면서도 엄숙한 느낌이 나네요. 야간관람은 처음인데, 오길 잘했다는 생각이 바로 들었습니다.

 

날도 춥지않고 오히려 사알짝 더운 느낌이라 딱 좋았어요.

 

 

 

 

근정전 勤政殿 이라고 쓰여있습니다.

 

 

근정전은 바로 경복궁의 중심이 되는, 조선 왕실의 상징적 공간입니다.

 

 

근정전 내부의 모습.

 

 

여긴 천추전 千秋殿 입니다. 이름에 가을이 들어가는 건물로, 왕과 신하가 학문을 토론하던 장소라고 하네요.

 

 

그 외에 사정전, 만춘전, 강녕전, 경성전, 연생전 등을 보고난 뒤, 경회루로 향했습니다.

 

경회루 역시 낮에 보는 것과 많이 다르더라구요. 고요하면서 웅장한 자태였습니다.

 

 

경복궁 내의 나무들은 아주 조금씩 가을을 향해 가고 있었습니다. 아직은 여름과 함께 하고 있었지만요.

 

 

전부 다 둘러보지는 못했지만 우리는 여기저기 보고나서 8시 30분경에 다시 흥례문을 빠져나왔습니다.

 

흥례문에 서니 저 앞에 광화문의 뒷모습이 보였는데 이 또한 카메라를 들지 않을 수 없게 만들었습니다.

 

경복궁을 뒤로하고 다시 서울 도심 한가운데로 나가게 되는군요. 

 

 

광화문 모습입니다. 밤에 이 앞을 지나간 적은 몇번 있지만 이렇게 관심있게 보는건 처음인 것 같네요.

 

 

경복궁에 왔는데 광화문광장을 들르지않고 갈 수는 없죠.

 

광화문광장을 천천히, 산책하듯 걸어가 세종대왕님과

 

 

이순신장군님을 뵙고 왔습니다.

 

평일 오후 9시 넘은 시각의 광화문광장에는 사람이 별로 없었습니다. 덕분에 조용한 광화문광장을 살펴볼 수 있었네요.

 

2017년 9월의 경복궁 야간 특별 관람이었습니다.

 

다음에는 다른 곳도 추진해봐야겠어요. 좋은 추억이었네요.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by 멜덕 카멜리온 2017.10.05 10:38
  • Favicon of http://bubleprice.tistory.com BlogIcon 버블프라이스 2017.10.05 14:45 신고 ADDR EDIT/DEL REPLY

    지난 경복궁 야간개장 에 데이트를 하고 오셨군요^^
    한복을 입으면 무료로 입장이 가능한가봐요?
    두분이 좋은시간을 보내셨을 것 같습니다.

    남은 추석 명절연휴 보람있고 알차게 보내시길 바래요

    •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BlogIcon 멜덕 카멜리온 2017.10.13 13:52 신고 EDIT/DEL

      낮에도 한복 입으면 무료 입장이었던 걸로 기억합니다. 초겨울에 한번 또 낮에 가봐야겠어요.
      추운 겨울에 간 적 있었는데 그건 너무 추웠고;;;

  • Favicon of http://sakura-cat.com BlogIcon 린냥 2017.10.05 15:42 신고 ADDR EDIT/DEL REPLY

    어쩌다보니 ( 아니면 노리셨을수도 있지만 ... ) 추석연휴에 한복을 입은 셈이네요 ... !! 생각보다 좋은 추억을 하나 만들었어요. 사람이 많았는데도 불구하고 궁궐에 있다보니 뭔가 평온해지는 느낌이었는데 저만 그렇게 느꼈나요 ? ㅋㅋ

    •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BlogIcon 멜덕 카멜리온 2017.10.13 13:53 신고 EDIT/DEL

      그래도 생각보다 그리 많지는 않던데요.
      딱 적당했던 것 같습니다. 그래도 많은 분들이 이렇게 경복궁을 찾으니... 저까지 기분이 좋더군요.

  • Favicon of http://boyundesign.tistory.com BlogIcon 귀여운걸 2017.10.05 21:31 신고 ADDR EDIT/DEL REPLY

    경복궁에 한복입고 가서 사진 찍어놓으면 두고두고 좋은 추억이 될것 같아요~
    저도 이번 연휴를 이용해 한번 다녀오려구요^^

    •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BlogIcon 멜덕 카멜리온 2017.10.13 13:54 신고 EDIT/DEL

      다음에는 저도 한번 한복을 입어볼까 합니다. 음... 그런데 일단 좀 더 고민을 해보고... ㅎㅎ 귀여운걸님은 이미 다녀오셨겠군요!

  • Favicon of http://xuronghao.tistory.com BlogIcon 공수래공수거 2017.10.06 09:04 신고 ADDR EDIT/DEL REPLY

    지방에서 경복궁 야간에 볼려면 참 어렵습니다 ㅎ
    이렇게 대신하면서 아쉬움을 달래 봅니다^^

  • Favicon of http://qtdizzy.tistory.com BlogIcon 귀요미디지 2017.10.06 15:46 신고 ADDR EDIT/DEL REPLY

    9월에 경복궁 야간개장이 있었네요
    좋은 추억이 되셨나봐요 ~~
    광화문도 이렇게 보니 또 새롭네요 ^^

    •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BlogIcon 멜덕 카멜리온 2017.10.13 13:57 신고 EDIT/DEL

      경복궁 야간개장... 좋은 추억이 되었습니다.
      광화문은 그래도 밤에 지나가면서 몇번 보긴 했는데 경복궁이 역시 대박이더라구요.

  • Favicon of http://peterjun.tistory.com BlogIcon peterjun 2017.10.07 01:56 신고 ADDR EDIT/DEL REPLY

    고궁을 야간에 둘러보는 건 참 좋은 경험인 것 같아요.
    조명이 그 시절하고는 사뭇다르겠지만요.
    애석하게도 전 아직 못가봤네요.
    매번 낮에만... ㅠㅠ

    •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BlogIcon 멜덕 카멜리온 2017.10.13 14:15 신고 EDIT/DEL

      옛날에는 아무리 궁 내부라고 해도 어두웠겠죠?? 횃불이나 연등같은 거로는 한계가 있을거고... 건물을 저리 훤히 밝히는 서치라이트도 없었을테고...
      그 때는 어땠을지 궁금해집니다.

  • Favicon of http://bluesword.tistory.com BlogIcon sword 2017.10.07 17:29 신고 ADDR EDIT/DEL REPLY

    여름도 가을도 항상 고궁은 좋은데
    특히 야간개장은 항상 특별한 만큼 좋은 추억을 만드셨길 바래봄니다 ^^

    •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BlogIcon 멜덕 카멜리온 2017.10.13 14:02 신고 EDIT/DEL

      야간개장 이야기만 들었지 처음 가봐서 저도 두근두근했네요. ㅎㅎ
      생각해보면 밤에 내부까지 오픈하는 성은 드문 것 같아요.

  • Favicon of http://fudd.kr BlogIcon 첼시♬ 2017.10.07 21:38 신고 ADDR EDIT/DEL REPLY

    오오오 짝꿍님 한복이 예뻐요! +_+
    땋아내린 머리와도 잘 어울립니다. :)
    가을에 딱 어울리는 데이트를 하고 오셨군요!

    •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BlogIcon 멜덕 카멜리온 2017.10.13 14:14 신고 EDIT/DEL

      좀 더 추워지면 한복 입기도 힘들 것 같더라구요. 어제 엄청 춥던데... 그나마 오늘은 좀 낫네요. 초겨울에 한번 더 가보고 싶어요

  • Favicon of http://zomzom.tistory.com BlogIcon 좀좀이 2017.10.10 14:55 신고 ADDR EDIT/DEL REPLY

    경복궁 야간 개장 특별 데이트 다녀오셨군요! 저는 아직 경복궁 야간 개장 한 번도 못 가봤어요. 확실히 어둠 속에서 조명 비춰주니 느낌이 확 달라지네요. 야간의 근정전, 경회루는 관광기념품 디자인에 사용하면 상당히 인기 좋을 거 같아요. 야간 모습이 낮보다 훨씬 더 멋있어서 한국인은 밤늦게까지 일하고 밤늦게까지 노는 거 아닌가 싶을 정도로 멋져요. 원래 밤에 빛나는 민족이라고 하는 거 같아요 ㅎㅎ 정말 매우 낭만적이고 즐거운 시간 보내고 오셨군요^^

    •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BlogIcon 멜덕 카멜리온 2017.10.13 14:27 신고 EDIT/DEL

      실제로 관광기념품 샵이 있는데 근정전이랑 경회루 둘 다 있었던 것으로 기억해요. 야근이랑 밤늦게까지 노는 게 야간 모습이 이뻐서라니 ㅎㅎ 재미있네요~ 하긴 한국보다 밤 늦게까지 회사들 불 다 켜져있고 가게들 문 열려있고 한 나라는 많지 않을 것 같네요.

  • Favicon of http://wantfree.tistory.com BlogIcon 밥짓는사나이 2017.10.14 21:54 신고 ADDR EDIT/DEL REPLY

    저처럼 야간개장에서 특별한 데이트를 보내셨네요 ㅎㅋㅋ 아름다운 여친분도 한복으로 차려입으셔서 더욱 기분이 좋으셨겠어요 ㅎ

    •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BlogIcon 멜덕 카멜리온 2017.10.15 23:10 신고 EDIT/DEL

      네 밥짓는사나이님도 다녀오신거 봤어요 ㅎㅎ
      다음에는 저도 한복 입고싶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