후쿠오카 여행 둘째 날, 아침 일찍 오호리공원으로 향했다.

 

이 날 오전 계획은... 아침 일찍 오호리공원의 빵집인 '라 브리오슈'에 들러서 빵을 산 후 아침공기 마시며 오호리공원을 산책.

 

그리고 오호리공원의 스타벅스에 들렀다가 다시 라 브리오슈 쪽으로 가서 오전 11시에 영업을 개시하는 쟉크 jacques 에서 케이크를 먹는 것..!

 

스타벅스나 라 브리오슈는 문을 일찍 열지만 쟉크가... 늦게 열어서 오호리 공원에서 오전을 모두 보낼 생각.

 

10시 50분쯤 쟉크에 도착했는데, 우리 반대편에서 걸어오던 일본인 여성이 쟉크로 쑥 들어가는 것이었다.

 

그를 보고,

 

'어...?? 아직 오픈까지는 10분 남았는데?? 일본애들 문 여는거 칼같은데.... 쟉크 직원처럼은 안보였는데... 뭐지??'

 

라는 의구심을 품은 우리는, 쟉크 문 앞쪽으로 가보았다.

 

 

문 앞에 붙어있는 안내문.

 

[8월 1일부터, 영업시간이 변경되었습니다.

 

10시~17시

 

정기휴일 : 월요일 화요일

 

잘 부탁드리겠습니다.

 

jacques]

 

.....

 

 

 

영업시간이 바뀌었던 것...!! 것도 아직 바뀐지 한달도 채 안되었어!

 

10시 오픈이었다면 더 일찍 왔었을텐데...

 

아니, 라 브리오슈 들를 때 쟉크 앞에도 한번 와볼껄... 라 브리오슈 바로 앞인데...

 

어쨌든 우리는 서둘러 쟉크에 들어갔다.

 

 

다행히 16석 있는 이트인공간은 전부 비어있었다.

 

평일인 수요일 오전 11시라서 그런듯.

 

그런데 우리랑 같이 들어온, 세일즈맨으로 보이는 젊은 남성 한명과 동네 주민으로 보이는 여성 한 분도 우리와 함께 카페로 와서 차와 디저트를 먹기 시작.

 

뭐 우리가 앉을 자리가 있었으니 다행이네.

 

쟉크가 오픈하는 11시에 오려고 했던 이유가.. 늦게 오면 유명하다는 케이크들은 품절이기도 하고, 먹고 갈 자리가 없을 수도 있어서였다.

 

윗 사진부터 시작되는 매장/케이크 사진들은 우리가 주문한 음료와 케이크를 전부 먹은 뒤, 계산하며 사진 찍어도 되냐고 직원에게 물어보고 허락받은 뒤 찍은 사진으로, 우리가 쟉크에 들어온 지 1시간 가까이 지난 뒤 찍은거라 케이크는 많이 빠져있는 상태다.

 

 

쟉크에서 가장 유명한 것은 바로 이 피라미드 형태의 녹색 무스케이크.

 

말차맛은 아니고. 피스타치오 맛이다.

 

 

각종 슈 아라 크렘과 에끌레어

 

 

쟉크의 케이크들은 화려한 편.

 

퀄리티가 높은 일본 케이크샵. 딱 그 느낌이다.

 

 

각종 쿠키와

 

 

 

 

구움과자 등도 판매하고 있다.

 

 

마카롱도 있고 구겔호프 마론, 파운드 케이크들도 보인다.

 

 

 

오른쪽부터

 

티라미스 오랑쥬 ティラミス オランジュ Tiramesu orange

프로마쥬 크류 フロマージュ クリュ Fromage cru

마리에트 マリエット Mariette

류비 リュビ Rubie

타르트렛트 시트롱 タルトレット シトロン Tartelette citron

 

 

 

케이크 얼그레이, 위크엔드 시트롱, 케이크 앙글레

 

레잔티유 쇼콜라, 케이크 피그

 

 

 

 

 

쟉크 ジャック 5호

가토 샹티 ガトーシャンティ 5호(무스)

 

등등

 

 

이게 이번에 고른

 

'피스타앙탄스 ピスタアンタンス PISTA ANTANCE

피스타치오 무스케이크와 헤이즐넛 풍미 밀크초콜릿의 조합.

프랑보와즈의 산미와 향이 악센트.

 

560엔(소비세 포함)

 

 

 

그리고 몽블랑처럼 생긴

 

마론로얄 マロンロワイヤル MARRON ROYALE

 

럼주가 향긋한 마론크림 케이크. 식감과 맛이 다른 3종류의 크림을 선보입니다.

 

540엔(소비세 포함)

 

 

일단 이 둘이 가장 유명하다고 들었다.

 

마론로얄(쟉크는 로얄 ロイヤル 이라고 안쓰고 로와이얄 ロワイヤル이라고 쓰니, 정확히는 마론 로와이얄이라고 불러야 할 듯) 옆에 있는 쟉크 ジャック 라는 녀석도 궁금하긴 한데..

 

 

 

우리는 창가에 앉았다.

 

오전 11시경의 햇살이 아직, 아니 여전히 눈부시다.

 

 

우리가 주문한 피스타안탄스와 마론 로얄. 음료 두 잔 도착.

 

 

쟉크는 조용한 곳에 위치해있고 매장 내부도 매우 차분하고 고급스러운 느낌이라서 대화하기도 힘들었다.

 

속닥속닥 귓속말을 해야 하는 상황... 물론 사진 찍는 것도 엄청 조심스레 진행해야 했다.

 

그래도 카페 16석에 우리를 제외하고는 손님이 2명 뿐이라서 불편한 분위기는 아니었던건 다행.

 

 

 

 

자 이제 사진은 그만 찍고 먹어봅시다.

 

 

 

 

 

피스타앙탄스.

 

장식용 피스타치오 조각 3개가 눈에 띈다. 

 

프랑보와즈 위에는 미로와 한방울이 놓여있으며

 

무스케이크 위에는 피스타치오 가루로 보이는 고운 가루가 살짝 뿌려져있다.

 

 

먹어보았는데...

 

무스케이크는 젤라틴을 최소화했는지 지나치게 탱글한 식감이 없이, 부드럽게 입에서 녹았다.

 

그리고 먹자마자 입안에 퍼지는 피스타치오의 독특한 풍미.

 

피스타치오 풍미가 역하게 느껴질 때가 있는데 다행히 이 피스타앙탄스의 피스타치오 풍미는 내 입에 잘 맞았다.

 

안에는 헤이즐넛 풍미의 초콜릿 층이 있었고 그 밑에는 프랑보와즈와 잔두야의 맛이 강한, 롤웨하스-휘앙티누로 이뤄진듯한 매우 바삭바삭한 층이 있었다.

 

솔직히 모든 부분이 맛이 강렬했지만 프랑보와즈 -> 헤이즐넛 풍미 초콜릿 -> 피스타치오 순으로 풍미가 강했다.

 

나중에 피스타치오는 그냥 카쿠시아지 느낌이 들 정도;;

 

 

 

 

식감은 매우 부드럽거나- 매우 바삭하거나. 하여 매우 대조적이었다.

 

위에 흘러내리는 듯한 크림은 화이트초콜릿이었는데 피스타치오 맛이 살짝 느껴졌다.

 

전체적으로.. 맛있긴 했는데 솔직히 말해서 세 가지 맛이 완전 잘 어울린다는 느낌은 받지 못했다. 조금은 애매한 느낌.

 

그래도 비주얼과 식감, 재료 각각의 존재감 및 풍미, 제품 자체의 퀄리티는 최강인 듯!!

 

 

마론 로얄.

 

 

이것도 자세히보면 초코장식 끝에 은박장식이 붙어있는 디테일을 알아차릴 수 있다.

 

 

먹어보았는데...

 

먹자마자 느낀.. 강렬한 그 맛...

 

 

 

럼,,

 

몽블랑에 럼을 쓰는 경우가 대부분이긴한데 이건.. 럼 향이 강해도 너무 강하다.

 

완전 럼을 들이부운 듯한 느낌!

 

과장 좀 보태자면 혈중 알콜농도가 0.049%는 될 정도!

 

 

식감과 맛이 다른 세 종류의 크림이라는데.. 단면으로 보면 확실히 세 종류의 밤크림이 보이긴 한다만, 식감은 달라도...

 

맛은 럼으로 전국통일!

 

위아더퓨처! 위아더럼!

 

압도적 풍미...! 악마같은 럼...!

 

건물주 럼씨네 건물에 세들어사는 밤씨의 일상같은 맛...!

 

여하튼 이제껏 내가 먹어본 몽블랑 케이크 중 럼 향이 가장 강한 제품이었다.

 

원래 이런 건지.. 아니면 내가 갔던 날만 계량실수가 난건지...

 

두 제품 중에는 피스타앙탄스가 더 괜찮았다..

 

비주얼은 멋지고 매장 분위기도 좋았지만, 맛은 내 취향이 아니었던 후쿠오카 福岡 의 유명한 케이크 전문점. 쟉크 JACQUES ジャック 였다.

 

후쿠오카에서는 손에 꼽히는 유명한 맛집.. 유명 디저트샵이므로

 

오호리공원 大濠公園 에 가는 분들은 한번 들러보시길.

 

 

저작자 표시 비영리 변경 금지
신고
by 멜덕 카멜리온 2017.09.08 21:29
  • Favicon of http://qtdizzy.tistory.com BlogIcon 귀요미디지 2017.09.08 21:41 신고 ADDR EDIT/DEL REPLY

    너무도 예쁜 케이크 들이네요
    '' 건물주 럼씨네 건물에 세들어 사는 밤씨네 일상 같은 맛''
    너무도 재미나고 확~~ 와닫는 표현이네요 ㅋㅋ
    일본은 안가봤지만 언젠가는...가보겠죠 ㅋㅋ
    일본디저트샵 잘 보고 가요 ^^

    •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BlogIcon 멜덕 카멜리온 2017.09.14 20:48 신고 EDIT/DEL

      확실히 화려한 제품들이 많고 인테리어도 멋진 곳이었습니다. 후쿠오카 가시게되면 한번 들러보세요! 안드시더라도..

  • Favicon of http://garamwood.tistory.com BlogIcon garam_林 2017.09.08 22:05 신고 ADDR EDIT/DEL REPLY

    너무 예쁜 디저트 카페네요. 빵도 많고 케잌이 너무 예뻐서 먹기
    아까울 것 같아요. 럼 맛이 강한 케잌이라니... 직접 먹어보고 싶으네요.
    나중에 일본 가게 되면 저도 디저트 카페 한 곳이라도 꼭 가봐야겠어요.^^

    •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BlogIcon 멜덕 카멜리온 2017.09.15 20:36 신고 EDIT/DEL

      저도 원래 케이크집에는 그리 관심이 없었지만.. 요즘에는 그래도 하루에 한곳 정도씩은 가려고 하고 있습니다. 빵집은 열곳 이상 가지만요! ㅎㅎ

  • Favicon of http://tokyobreaknews.tistory.com BlogIcon T. Juli 2017.09.08 22:41 신고 ADDR EDIT/DEL REPLY

    와우 너무 예쁘고 맛있게 보여요

    •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BlogIcon 멜덕 카멜리온 2017.09.15 20:36 신고 EDIT/DEL

      화려하고 세련된 케이크라서 더욱 맛도 좋아보이죠. 허나 사람마다 입맛이 다르다보니...

  • Favicon of http://the3rdfloor.tistory.com BlogIcon 슬_ 2017.09.09 01:54 신고 ADDR EDIT/DEL REPLY

    으아악 오호리 공원에 이런 디저트 샵이 있었다니오. 오호리 공원 가고 싶었지만 못 갔는데... ㅠㅠ
    저 피스타앙탄스는 피라미드 같이 생겼네요.너무 귀엽고...
    예쁜 디저트를 보고 있으니 일본이라는 느낌이 확 듭니다. 케이크 장식에 눈이 막 돌아가요 @.@
    제가 고베에서 먹은 리큐르 들어간 케이크도 너무 강해서 같이 먹은 일행들에게 외면받았었는데ㅋㅋㅋㅋ하아.. 또 가고 싶네요ㅋㅋㅋ

    •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BlogIcon 멜덕 카멜리온 2017.09.14 20:49 신고 EDIT/DEL

      후쿠오카하면 쟉크가 손에 꼽힐 정도로 유명하더군요. 바로 옆에 빵집도 있고해서 가보게 되었습니다.
      다만 아직 글은 안올렸지만 여기만큼 유명한 프랑스과자16구라고 하는 곳도 있는데.. 저는 거길 더 추천드리고 싶네요. 거기서는 케이크를 3종류 먹어봤는데, 어.. 괜찮았습니다. 다만 비주얼면에서는 쟉크가 더 화려한 편이에요. 프랑스과자16구는 조금은 더 단순하고 투박한 느낌?

  • Favicon of http://deborah.tistory.com BlogIcon Deborah 2017.09.09 04:08 신고 ADDR EDIT/DEL REPLY

    이야..절 유혹하시네요. 하하..디저트 보기만해도 설레이네요. 다이어트 중인지라..먹지 못하는 심정 아실런지..ㅠㅠ

    •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BlogIcon 멜덕 카멜리온 2017.09.15 20:37 신고 EDIT/DEL

      저도 말로만 다이어트...라고 하고 실제론 열심히 먹고있어요 ㅡ.ㅡ;

  • Favicon of http://tveye.tistory.com BlogIcon liontamer 2017.09.10 21:16 신고 ADDR EDIT/DEL REPLY

    아... 아.... 정신 혼미해지고 있어요 흐흑 역시 일본 케이크들은 너무 예뻐요 먹고파요 아아악

    •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BlogIcon 멜덕 카멜리온 2017.09.14 20:50 신고 EDIT/DEL

      일본 케이트들 이쁜거 참 많죠.
      한국도 이제는 멋진 케이크 샵들을 많이 찾아볼 수 있지만.. 그 숫자에 있어서는 일본이 압도적인 것 같습니다.

  • Favicon of http://bluesword.tistory.com BlogIcon sword 2017.09.11 15:56 신고 ADDR EDIT/DEL REPLY

    럼... ㄷㄷㄷㄷ
    접시와 매장 분위기 너무나 좋은데 피스타치오와 럼... 하하하하...;;;ㄷㄷㄷ 하네요....;;

    •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BlogIcon 멜덕 카멜리온 2017.09.15 20:38 신고 EDIT/DEL

      여성분들은 접시도 유심히 보시더라구요. 그런데 저조차도 접시가 꽤 이뻐보이더군요. ㅎㅎ 분위기도 좋고 한데.. 맛만 더 입에 맞았다면...

  • Favicon of http://sakura-cat.com BlogIcon 린냥 2017.09.11 23:31 신고 ADDR EDIT/DEL REPLY

    몽블랑... 럼의 파티였죠 . 네 럼맛밖에 안났어요 럼에 담궜다가 뺀 녀석같았습니다.
    반면에 피스타치오 케이크 녀석은 맛있었어요 ㅠㅠㅠ 건물주 럼씨의 건물에 세들어사는 밤에 빵터지고 갑니닼ㅋㅋㅋㅋㅋㅋ 근데 솔직히 ... 계량실수...는 아닌것같아요 어허허헣

    • Favicon of http://camelion.tistory.com BlogIcon 멜덕 카멜리온 2017.09.15 20:39 신고 EDIT/DEL

      네 사실 몽블랑이나 밤이 들어가는 케이크는... 럼 향이 강한 경우가 많으니까요.
      제가 전에 일하던 ㅅㅇㅋㄴ에서도... 몽블랑은 럼맛이 강하긴 했습니다.
      럼맛 + 가나슈맛 + 머랭맛 + 밤맛 딱 이랬죠.